• 최종편집 2021-12-01(수)
 

jar-182.jpg

Photo from Pixabay

 

식품의약품안전처(처장 김강립)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안전하고 우수한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가 신속하게 개발되어 기능성을 인정받을 수 있도록 오는 7월부터 원료개발부터 제품화까지 전 주기에 걸친 맞춤형 기술지원을 실시한다.


이번 기술지원은 건강기능식품 분야 개발자(또는 기업)의 원료 표준화, 안전성‧기능성 시험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우수한 식품소재들이 기능성 원료로 개발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.


주요 내용은 ▲원료의 표준화(제조공정, 지표성분 설정 및 시험법 등) ▲안전성 평가(섭취량 평가, 독성시험 등) ▲기능성 평가(인체적용시험 등) 등이다.


이번 기술지원은 업체에서 제출한 연구기술서(붙임 1)를 토대로 원료개발 수준을 분석해 1:1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한다.


기술 수준 분석은 총 3단계에 걸쳐 추진하며 1단계(연구기획), 2단계(기전연구)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영상회의와 유선상담을 하고, 3단계(인체적용시험 설계 등)는 모둠토의 등 대면 상담으로 진행한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또한 국가별 수출 절차와 인허가‧통관절차 등 해외동향을 안내하고 해외건강기능 식품 관련 법령 번역본 등도 제공한다.


지원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6월 30일까지 영양기능연구과(ffmfds@korea.kr) 또는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(khsa_info@naver.com)로 신청하면 된다.


식약처는 이번 기술지원이 건강기능식품 업체의 기능성 원료 제품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, 앞으로도 국민 건강증진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기능성 제품이 개발될 수 있도록 산업계·협회 등과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.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56285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식약처,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제품화 기술지원 추진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